기사 (전체 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피니언] [금요칼럼] 장기사업자, 5년마다 세액공제 늘려야
현재 우리나라는 어느 때보다 경제성장이 필요한 시기다. 경제성장이 없으면 가계와 기업의 소비가 줄어든다. 소비 감소는 기업의 생산 하락과 고용감소로 이어진다. 선제적인 재정 확대를 통한 경제성장을 위해 정부는 내년도 예산을 올해보다 9.1퍼센트 증가한
이일우   2019-12-13
[오피니언] [특별기고] 배민 오픈서비스 확대는 모두를 위한 선택
배달의민족 김범준 부사장 배달의민족(이하 ‘배민’)의 오픈서비스 출시와 관련해 일부 외식업 경영자의 불만이 제기되고 있어 ‘배민’의 공식 입장을 들어 본다. 배민 김범준 부사장은 기고문에 극존칭을 사용했다. 지면 관계상 편집을 했다. 본지는 외식업 경
한국외식신문   2019-12-10
[오피니언] [社說] 안심하고 먹는 식당 배추김치, 식자재 정의(正義) 실현
[社說] 안심하고 먹는 식당 배추김치, 식자재 정의(正義) 실현소비자는 음식점에서 배추김치를 먹을 때 몇 가지 생각을 할 수 있다. 고춧가루에 인공 색소를 입힌 것은 아닌지, 김치에 들어가는 젓갈류는 위생적으로 믿을 수 있는 것인지. 김치의 식재료에
한국외식신문   2019-12-09
[오피니언] [월요산책] 37년 만에 집에서 처음 김장 “일단 맛, 분위기 성공”
올해 환갑을 맞은 여보가 ‘김장 홀로서기’에 성공했다. 결혼한 지 37년 만에 처음 제 손으로 김장을 담근 것이다. ‘아내의 손맛’도 집안분위기도 ‘일단 성공’이다. 돌아가신 두 어머님 맛만은 못하지만 그만하면 충분하다. 김장 다음날인 토요일 저녁 두
한국외식신문   2019-12-06
[오피니언] [금요칼럼] 2020년, 음식점 성패 회계지식과 원가관리 능력에 달려
음식점 경영자로 성공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자질은 무엇일까. 예비창업자나 기존사업자를 대상으로 질문을 해 보면, ‘메뉴 조리 비법, 또는 소스 제조법’이라고 답한다. 과거에는 이러한 답변이 옳았다. 최근에는 음식점 수 증가에 따른 치열한 경쟁과 국민소
김영갑 교수   2019-12-06
[오피니언] [社說] “김진표 국무총리 지지한다”
이낙연 국무총리 후임으로 거론되는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의 지명을 둘러싸고 사회 각계에서 ‘찬반 논쟁’이 격화하는 양상이다. 김의원은 참여정부 시절 경제부총리, 사회부총리를 차례로 역임하면서 ‘경제 전문가’ 입지를 굳혔다. 그러나 경제정책과 관련해
한국외식신문   2019-12-05
[오피니언] 시대의 흐름을 선용하는 지혜가 필요하다
[음식과사람 2019.12 P.15 Publisher's Letter] 가정간편식(HMR) 산업이 처음부터 활성화되고 급성장한 것은 아닙니다.초기의 HMR 산업은 배달음식에 비해 제품의 종류가 국한돼 있고, 특화된 맛도 부족하다는 인식이 강해
음식과사람   2019-12-05
[오피니언] [社說] “한국외식신문 홈페이지 및 필진 개편, 그 새로운 도전”
"한국외식신문 홈페이지 및 필진 개편, 그 새로운 도전" 국내 외식산업 폐업률은 전체 산업체 대비 약 2배 이상 높다. 현 시점에서 가장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은 단연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2016년 기준, 숙박 및 음식점업의
한국외식신문   2019-12-02
[오피니언] 삼겹살의 역사와 쌈의 미학
[음식과사람 2019.11 P.17 Publisher's Letter] 삼겹살의 역사와 쌈의 미학황교익 맛 칼럼니스트가 발간한 라는 책에 의하면, 돼지고기 음식은 원래 별다른 양념 없이 굽는 소금구이로부터 시작됐습니다. 이 소금구이에서 삼겹살이
음식과사람   2019-11-01
[오피니언] 식재료 가격의 인상과 가격 변동의 불안 해소
[음식과사람 2019.09 P.17 Publisher's Letter] 식재료 가격의 인상과 가격 변동의 불안 해소일반음식점의 생산자물가지수와 식재료를 대표하는 농축수산물의 생산자물가지수를 비교해보면, 2
음식과사람   2019-09-02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100-833)서울특별시 중구 동호로 12길 87
제보 및 각종문의 : Tel. 02-6191-2958 / Fax. 02-6191-2996
제호 : 한국외식신문   |   창간일 : 2014년 6월 19일   |  발행인 : 제갈창균  |  편집인 : 신 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준영
등록번호 : 서울 아-03199  |  사업자등록번호 : 203-82-32145   |  등록일 : 2014년 6월 19일   |  종별·간별 : 인터넷신문
Copyright © 2019 한국외식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goodnew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