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음식점업 신설법인 11년 연속 증가. 지난해 18.2%↑숙박 · 음식점업 모든 연령대서 법인 창업 증가
윤준영  |  jebo@kfoodtime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1  17:03:49
트위터 페이스북 kakaos kt url
   
▲ 성장 ⓒpixabay

 

지난해 신설법인은 10만9천개로 11년 연속 증가했다. 업종별로는 도 · 소매업(2만3125개, 21.2%), 제조업(1만9547개, 18.0%), 부동산업(1만4473개, 13.3%), 건설업(1만619개, 9.8%) 순으로 신설됐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가 10일 발표한 신설법인 동향에 따르면 2015년 이후 4년 만에 제조업과 서비스업이 전년 대비 모두 증가했으며, 청년층을 중심으로 모든 연령층에서 증가했다.

숙박 · 음식점업 신설법인은 작년 보다 325개(18.2%) 증가했다. 이는 외국인 관광객이 ‘18년에 이어 큰폭으로 증가했기 때문이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40대(3만7164개, 34.1%), 50대(2만8560개, 26.2%), 30대(2만2929개, 21.1%) 순으로 법인을 새로 설립했으며, 청년층(6.9%↑)과 60세 이상(13.8%↑)을 비롯한 모든 연령대에서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경기(3,764개↑), 서울(760개↑), 부산(614개↑), 인천(523개↑) 순으로 법인 창업이 증가했다.

수도권(서울 ·경기 · 인천) 지역 신설법인은 6만7065개이며, 전체 신설법인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61.6%로 전년 대비 0.8%p 높아졌다.

 

윤준영 jebo@kfoodtimes.com

윤준영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kakaos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100-833)서울특별시 중구 동호로 12길 87
제보 및 각종문의 : Tel. 02-6191-2958 / Fax. 02-6191-2996
제호 : 한국외식신문   |   창간일 : 2014년 6월 19일   |  발행인 : 제갈창균  |  편집인 : 신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준영
등록번호 : 서울 아-03199  |  사업자등록번호 : 203-82-32145   |  등록일 : 2014년 6월 19일   |  종별·간별 : 인터넷신문
Copyright © 2020 한국외식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goodnew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