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외식 > 뉴스
음식점 35곳 ‘백년가게’ 추가 선정‘업력 30년’ 이상 된 가게 중 전문가 종합평가해 선정
이철  |  jebo@kfoodtime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7  10:12:31
트위터 페이스북 kakaos kt url
   
▲ 백년가게 로고마크 ⓒ중소벤처기업부

 

16일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음식점 35개 업체, 도소매업 11개 업체가 ’백년가게‘로 추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2018년 6월 처음 선정한 ’백년가게‘는 모두 334개로 늘어났다.

백년가게는 업력이 30년 이상 된 가게(소기업 · 소상공인) 중에서 경영자의 혁신 의지, 제품 · 서비스의 차별화 등을 전문가가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한다.

전국의 백년가게는 △업종별로 음식점업 240개, 도소매업 94개 △지역별로는 서울 43개, 경기 33개, 부산 29개 순이다.

이번에 선정된 업체에는 백년가게 확인서 및 인증현판을 제공하고, 민간O2O플랫폼 · 한국관광공사 웹페이지 등록, 방송 송출 등을 통해 홍보한다. 또 컨설팅 · 교육 · 정책자금 우대 · 네트워크 등 다양한 지원이 이루어진다.

백년가게 육성사업에 참여하려는 업체는 오는 3월부터 전국의 소상공인지원센터(62개)에 수시로 신청 또는 추천이 가능하다. 서류 평가, 현장 평가, 지방 중기청별 선정위원회 평가를 통해 최종 선정된다.

 

이철 jebo@kfoodtimes.com

이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kakaos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소 : (100-833)서울특별시 중구 동호로 12길 87
제보 및 각종문의 : Tel. 02-6191-2958 / Fax. 02-6191-2996
제호 : 한국외식신문   |   창간일 : 2014년 6월 19일   |  발행인 : 제갈창균  |  편집인 : 신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준영
등록번호 : 서울 아-03199  |  사업자등록번호 : 203-82-32145   |  등록일 : 2014년 6월 19일   |  종별·간별 : 인터넷신문
Copyright © 2020 한국외식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goodnewsi.com